충남 논산 강경젓갈타운


HOME 마이인빌 메일 고객센터
충남 논산 강경젓갈타운 전경사진입니다.

김치의 맛은 젓갈!!

맛깔스러운 김치의 핵심은 젓갈이다.

통일신라시대부터 궁중음식으로 사용될 만큼 역사가 오래된 젓갈은 숙성 기간 중에 자체에 있는 자가분해효소와 미생물이 발효하면서 생기는 유기아미노산과 핵산분해산물이 상승작용을 일으켜 특유의 감칠맛과 향이 나며, 필수 아미노산 등 영양소를 갖추고 있다. 김장을 담을 때에 새우젓,몇치젓,황석어젓 등의 젓갈이 많이 이용된다.맛과 색,향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고르는 것이 좋다

젓갈사진

멸치젓

6-7㎝ 크기에 살이 붉은 색을 띠며 비늘이 적고 뼈와 머리가 완전히 붙어있는 것이 좋다. 구수한 냄새가 나야 하며, 멸치젓을 고를 때에는 뼈가 보이지 않을 정도로 폭 삭아 비린내가 나지 않고 달착지근한 맛을 내며 거무스름한 색을 내면서도 붉은빛이 도는 것이 좋다. 비린내가 나거나 색깔이 유난히 선명한 것은 충분히 삭지 않았다는 증거다.

젓갈사진

새우젓

새우젓은 껍질이 얇으며 밝은 분홍색으로 살이 굵은 것이 좋다. 색깔은 붉은 색을 띠며 비린내나 구린내가 없어야 좋은 새우젓이다. 일반적으로 좋은 새우젓을 고르려면, 신선하고 이종품의 혼입이 없어야 되며, 균일하고 고유한 색택보유, 오염변색이 없는것, 형태는 파쇄육 혼입이 10%이하인 것이어야 되며 향미는 고유의 향미, 적정 염도의 제품, 이미와 이취가 없는 것이어야 한다.액즙은 정미량의 20% 이하여야 되며 모래, 흙 등 기타 자물의 혼입이 없어야 한다.

젓갈사진

황석어젓

황석어젓의 경우 몸은 토막내 배추김치 속에 넣고 머리는 국물로 달여서 김치젓국으로 사용한다. 노란빛이 돌고, 황석어 몸체가 부드럽고 구수한 냄새가 나는 것이 잘 익은 것이다.

젓갈사진

까나리액젓

까나리는 멸치와 비슷하나 농어목 까나리과에 속하는 별개의 개체로서 길이가 7~13cm 내외의 1년생으로 뼈가 연하고 내장이 충분히 발달되지 않은 까나리로 담근 것이 좋으며, 포도주와 같이 맑고 붉은 빛을 띠고 냄새가 구수한 것이 좋다.

*주의점 : 액젓을 고를 때에도 주의할 점들이 몇 가지 있지만, 일반인들이 구분하기는 조금 힘든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액젓의 경우 아주 하품을 보면 냄새들이 아주 고약한 것을 알 수 있다. 그건 액젓 원액에 물 및 기타 이물질이 많이 섞여서인데, 그런 경우 가격이 아무리 싸더라도 구입하지 않는 게 좋다. 또한 그런 하품도 비싸게 파는 경우가 있으니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